'CASY' 展

2018. 11 .1 - 11 .8

강귀화,박순연,박수진,최창임 4명의 부산 작가가 함께해 

아름다움과 색에 대한 각자의 감성을 'CASY' 라는 이름으로 화폭에 담았으며,

작가들은 시대적,환경에 대한 본질적 물음이나 해석들을 각자의 주제로 작업하였습니다.

개성있고 밀도있는 작품을 느낄 수 있었떤 4인4색의 행복한 전시.

paradise hotel #B1, 296,Haeundaehaebyeon-ro, Haeundae-gu, Busan 48099, Korea

부산광역시 해운대구 해운대해변로 296, 파라다이스 호텔 신관 B1 TEL 051.757.1114 | FAX 051.757.1114 | E-MAIL gallerymare@naver.com

 

COPYRIGHT ⓒ 2014 GALLERY MARE Inc. ALL RIGHT RESERVED

ALL IMAGES CANNOT BE COPIED WITOUT PERMISSION